구체관절인형 만들기④-얼굴 만들기

Posted by 아바래기
2014. 8. 19. 20:44 아바래기의 감성공방/구체관절인형 제작일지

오랜만에 찾아뵙는 구체관절인형 포스트이네요^^ 원래 계획은 다 완성한 뒤 파트별로 나눠서 포스팅을 할 생각이었는데 몇개월전 완성직전에 그동안 찍어둔 구체관절 제작과정을 담은 사진들을 잃어버리게 되었어요.

 이것 참 완성사진만 올릴 수도 없고…그렇다고 선뜻 다시 만들자니 엄두가 나지 않아서 고민고민하다가 유종의 미를 거두고 싶은 마음에 울면서 재작업에 돌입했습니다! 이번에는 불미스러운 일 없이 구체관절인형 만들기 마지막 과정까지 쭉 포스팅 할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우선 완성될 인형의 대략적인 이미지를 상상해본 뒤 그에 맞게 점토에 얼굴을 그려보세요. 세세하게 그리지는 않아도 얼굴의 대칭이나 눈코입의 전체적인 위치를 생각하면서 밑그림을 그려봅시다.



 스케치된 이미지를 토대로 얼굴에 살을 붙여봅니다. 이 과정에 대해서는 잠시 후 자세하게 다뤄볼테니 입체적이지 않았던 얼굴이 어떻게 변했는지 사진을 통해 가볍게 살펴보도록 하세요^^ 



 볼록해진 이마와 볼살, 반대로 푹 들어간 눈 그리고 어렴풋이 형태를 잡은 코! 여기서 인중 아래에 점토를 두툼하게 붙여 입모양의 잡아주면 얼굴의 토대가 완성되는 것입니다.

 사실 토대를 만든 뒤 ‘무한수정’을 해야지만 본격적으로 인형다운 얼굴이 들어나게 되지요ㅠㅠ! 

 작업사진만으로는 본격적인 얼굴조형을 설명하는데 한계가 있어서 자료를 따로 첨부해봤어요. 분홍색으로 색칠된 부분이 얼굴조형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①~⑤까지의 과정을 쭉 따라하시면서 기존의 구체관절인형 얼굴이나, 다른 사람이 올린 구체관절제작 과정 속 얼굴조형 사진을 보면서 아름다운 얼굴을 완성시켜보세요. 

 어려울 뿐만 아니라 길고 지루한 과정이 되겠지만 만족스러운 얼굴이 나올 때까지 수정! 또 수정! 계속 수정작업을 거쳐가면서 얼굴을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사포질이 더 필요하겠지만 우선 얼굴형과 눈/코/입의 조형이 끝났습니다. 
귀는 토대만 완성된 상태로 나머지 부분과 마찬가지로 무한수정이 필요한 상태입니다. 다음 포스팅에서는 귀 만들기 팁과 헤드열기 및 헤드자석 달기 등의 작업을 다루도록 할게요^^ 


저 역시 구체관절만들기 생초보이기 때문에 아직 많이 미흡하지만 제가 작업을 하면서 깨달은 팁을 공유한다는 것에 의의를 갖고 제 글을 읽어주셨으면 합니다^^ 

  1. 손이 많이 가는 작품인것 같아요 ~~
    잘보고 갑니다..
    아바래기님,..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 이거 완성되면 고가의 구체관절인형이되는건가요~
    정말 소장가치가 뛰어나더라구요. 초보라고 하셨지만
    이미 많은 노하우를 알려주신거 같습니다. 담 편도 기대할께요~
  3. 얼굴보는데 살짝 무섭다는 생각도...ㅋㅋ
    즐거운 하루 되시고요! 오늘도 파이팅~
  4. 솜씨가 대단하시네요. @.@
  5. 완성작이 기대가 됩니다.
  6. 으~ 보통 솜씨로는 흉내도 못내겠는데요.^^;;
    정말 오랜만에 뵙습니다. 아바래기님^^
  7. 신기합니다.
    구체관절인형..생소한 분야에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구체관절인형 만들기③-살붙이기

Posted by 아바래기
2014. 8. 19. 20:44 아바래기의 감성공방/구체관절인형 제작일지

 이번 여름에 아바래기가 살짝쿵 블로그를 쉬면서 구체관절인형 제작기도 잠시 휴식기를 맞게 되었는데요. 오늘부터 다시 구체관절인형 제작기를 연재해보려 합니다^^ 

 지난 포스트에선 도안 그리기와 심재 제작에 대해서 다루었는데 오늘은 그 작업에 이어서 심재에 살을 붙이는 작업에 돌입했습니다. 구체관절인형 제작에 있어 본격적인 작업이자, 가장 기본이 되는 베이스를 만드는 과정이기 때문에 신중에 신중을 기해야 하더라고요. 자, 그럼부터 이제부터 본격적인 구체관절인형 제작에 들어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아크릴판에 점토를 올려놓고 밀대로 밀어주세요. 밀대로 밀어주기 전 망치를 이용해서 점토를 말랑말랑하게 만들어주면 더욱 좋습니다. 어느 정도 점토가 납작해지면 균일한 두께를 위해 점토 양쪽에 나무젓가락을 두고 그것을 기준으로 점토를 밀어주세요. 
  


 심재에 점토가 잘 달라붙을 수 있도록 얇게 편 점토를 물 묻힌 솔 또는 도구를 이용해서 대각선으로 선을 그어주세요.


 준비된 점토로 몸체심재를 감싸주세요. 부드럽게 감싼 다음, 심재모양에 따라 세부적인 작업을 해주세요. 맞물려서 남는 점토는 가위로 잘라주시고 모자르는 부분은 물을 묻힌 점토로 채워주세요. 구멍난 곳 없게, 꼼꼼히 심재를 감싸야합니다.


 사진과 같은 방식으로 팔과 다리도 감싸주세요. 역시나 세부적인 작업을 걸쳐 심재의 윤곽이 들어나게 해주세요.

 


점토를 이용해 심재를 감싸는 작업을 끝냈다면 점토가 살짝 마르려 할 때 해체를 위한 칼집을 내주셔야 합니다. 머리는 목이 통과되는 구멍으로 일일이 심재를 파낼 것이기 때문에 따로 칼집을 내지 않습니다. 이렇게 완성된 베이스! 서늘한 곳에서 하루 정도 말려주시면 다음 작업으로 넘어갈 수 있습니다~



 점토에 물을 적당히 넣어서 묽은 반죽을 만들어주세요. 갈라진 틈새 혹은 부자연스런 이음새에 발라주면 참으로 유용하게 쓰인답니다~!

  1. 이렇게 만드나 보군요.
    처음 봅니다.
    다시한번 처음부터 살펴봐야겠군요.^^
  2. 좋은 작품을 만드는 것은...역시 철저한 과정이 필요하다는 것을 느낍니다.
    작품이 어떻게 완성되었는지 기대됩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3. 오랜만에 올린 인형만들기네요.^^
    점토로 만드는 거였군요. 전 나무인줄 알았다는...ㅎㅎ
  4. 다음이 몹시 기대되는데용?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